서경대학교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진세근 교수 칼럼.jpg


중국 속담은 우리와 결이 다르다. 비유가 실제적이고 직선적이다. 우리는 썩어도 준치라고 하는데 중국은 낙타는 말라 죽어도 말보다 크다(瘦死的駱駝比馬大)’라고 표현한다. ‘백지장도 맞들면 낫다는 말은 여럿이 땔감을 모으면 불길이 커진다(衆人拾柴火焰高)’고 얘기한다. 요즘 중국 방송이 내건 표어 중지성성(衆志成城)’과 같은 뜻이다. 여럿의 뜻이 모이면 성처럼 견고해져, 어떤 곤란도 이겨 낼 수 있다는 의미다. 인민을 동원할 때 주로 사용된다.


중지성성은 베이징올림픽을 코앞에 둔 2008512일 처음 등장했다. 이날 쓰촨(四川)성 원촨(汶川)에서 규모 8이 넘는 강진이 발생했다. 북으로 랴오닝(遼寧), 동으로 상하이(上海), 서로 파키스탄, 남으로 태국·베트남에까지 흔들림이 전해질 만큼 강력한 지진이다. 7만 명의 사망자와 18000명의 실종자, 38만 명의 부상자가 나왔다.


비탄에 빠진 인민들을 위로한 인물이 원자바오(溫家寶) 총리다. 그는 점퍼에 운동화 차림으로 한 달 넘게 재해 현장을 누볐다. 백발이 성성한 노정치인이 먼지를 뒤집어쓴 채 눈물을 흘릴 때 인민들도 울었다. 중국 언론과 SNS에서는 모든 지도자는 원 총리를 따라 배워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중국 속담에 명사출고도(名師出高徒)’라는 말이 있다. 훌륭한 스승 아래에서 빼어난 제자가 나온다는 말이다. 여기서 사도효과(師徒效應)’라는 말이 나왔다. 스승의 전수가 빚어내는 효과를 말한다.


사도효과는 노벨상에서 두드러졌다. 미국 컬럼비아대학 연구에 따르면 1972년까지 노벨 물리학, 화학, 생리의학 부문 수상자 92명 가운데 48명이 노벨상 수상자를 스승으로 모신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의 수상 연령은 일반 수상자에 비해 평균 7.2세 적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쫓기는 시진핑(習近平) 중국 주석에게는 원자바오라는 名師가 있었다. 따라서 사도효과를 누릴 수 있었다. 그러나 그는 名師를 외면했다. 코로나 재앙을 달포 넘게 뭉갰고, 코로나 경보를 알린 의사를 연행했으며, 그는 결국 감염으로 사망했다. 시 주석은 견현사제’(見賢思齊·현인을 보면 그처럼 되기를 소망하라)라는 공자(孔子)의 가르침도 무시한 셈이다. 그에게 정치적 위기가 닥친 건, 어쩌면 당연한 일인지 모른다.


진세근 서경대학교 문화콘텐츠학과 겸임교수·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사무총장


<원문 출처>

중앙일보 https://news.joins.com/article/2370673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다가오는 새 학기, 값진 경험으로 남을 사회봉사활동, 어떤 게 있나 file

긴 겨울의 끝자락인 2월 중순, 한 달 남짓한 개강을 앞두고 서경대학교도 캠퍼스 곳곳에서 건물 내부 도색을 하고 헌 책상이나 비품을 새 것으로 바꾸는 등 새롭게 봄을 맞을 준비를 하고 있다. 새 학기가 시작되면 연례적으...

[진세근 서경대 문화콘텐츠학과 겸임교수 칼럼: 漢字, 세상을 말하다] 名師<명사> file

중국 속담은 우리와 결이 다르다. 비유가 실제적이고 직선적이다. 우리는 ‘썩어도 준치’라고 하는데 중국은 ‘낙타는 말라 죽어도 말보다 크다(瘦死的駱駝比馬大)’라고 표현한다. ‘백지장도 맞들면 낫다’는 말은 ‘여럿이 땔감...

[2021수시] ‘마지막 적성고사’ 11개교 4279명 모집.. 홍대 폐지 file

을지대 국어5문항 축소.. 2022대입 전면 폐지 2022대입에서 폐지를 앞두고, 올해 마지막 모집을 실시하는 적성고사전형은 11개교 4279명 규모다. 지난해 12개교 4524명에서 245명 규모가 줄었다. 홍익대가 학생부적성을 폐지하고, 고...

2020 인생나눔교실 ‘찾아가는 인생나눔교실’ 수도권지역 멘토봉사단 · 튜터 · 멘티기관 및 그룹 모집 file

서경대학교 예술교육센터, ‘2020 인생나눔교실’ 사업 수도권지역 주관처로 3년 연속 선정돼 장기적인 관점에서 인생나눔교실 활동의 지속가능한 모델 제시 멘티 기관 및 그룹을 발굴하고, 적합한 튜터(멘토링 매개·지원인력) · 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이렇게 예방하자! file

현재 중국을 비롯, 우리나라와 일본,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지역 국가들은 물론 전 세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비상이 걸렸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으로 2월 12일 오전 현재 전 세계적으로 1,018명이 사망하였...

서경대생에게 추천하는 2월 대외활동 및 공모전 file

추운 겨울이 지나고 봄이 오는 길목에서 개강을 앞두고 대학생들이 자신의 역량을 펼칠 수 있고, 새롭게 도전해볼 수 있는 국내 대외활동과 공모전을 소개한다. [공모전] □ <서울특별시> 서울 UD라이프스타일 광고, 아이디어...

[동행] 자비에 살몽 루브르박물관 학예장 “한지의 세계화 열쇠는 패션” file

▲ 사단법인 '미래에서온 종이협회'의 초청으로 방한한 자비에살몽 루브르박물관 학예장. 그는 문경, 안동, 전주에 머무는 동안 한국전통문화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한지의 세계화 열쇠는 패션과의 콜라보에 있다고 봅니다.” ...

서경대학교, 2020학년도 합격자 발표 '경쟁률 크게 올라' file

서경대학교는 3일 오후 2시 2020학년도 수시, 정시 합격자를 발표했다. 해당 지원자는 입학처 폼페이지에서 생년월일, 수험번호, 이름을 입력하면 조회 가능하다. 한편 서경대학교는 정시모집 원서접수 결과, 총 754명 모집에 84...

‘에이코닉’ 듀오 이종민ㆍ김영수 뉴욕 진출…‘서경대 모델학전공의 저력’ file

에이코닉 듀오! 모델 이종민ㆍ김영수가 최근 세계적인 패션 무대인 뉴욕 진출을 성사시키면서 다시한번 모델명문 서경대학교 예술종합평생교육원 모델학전공이 주목받고 있다. 서경대학교 예술종합평생교육원 모델학전공 학생들은 모델...

[조정근 서경대 경영학부 교수 칼럼] 미국 건너가 사업 대박났는데 "1100억 탈세"…법원 판단은? file

조정근 서경대 조교수. 1990년대 초 미국으로 건너간 A씨. 봉제인형 수출 사업으로 부를 쌓기 시작했다. 그는 본인이 대주주로 있는 홍콩법인에서 발생한 수익을 영국령 버진아일랜드(BVI)와 같은 조세피난처에 설립한 역외 법...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