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대학교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한자.jpg

“큰물을 만나면 관찰해야 한다(見大水必觀)는 말씀은 무슨 뜻인가요?” 자공(子貢)이 공자(孔子)에게 물었다. 

공자의 답은 친절하고 소상했다. “물은 만물을 키우지만 얼핏 보면 아무것도 하지 않는 듯 보인다. 이게 덕(德)이다. 낮은 곳으로 흐르지만 순리와 법칙을 따른다. 이건 의(義)다. 쉼 없이 흐르지만 마름(盡)이 없다. 바로 도(道)다. 막힌 곳을 뚫어 길을 내고 백장(百丈) 절벽을 만나도 두려워하지 않으니 용(勇)이며, 그릇에 담아도 기울지 않으니 법(法)이고, 공간을 채워도 한 점 빈 곳을 남기지 않으니 정(正)이다. 연약하고 작지만 미치지 않는 곳이 없으니 찰(察)이며, 물질을 씻어 정갈하고 아름답게 하니 교화(敎化)다. 만 번을 굽어도 반드시 동쪽으로 흘러가니(萬折也必東) 지(志)다. 이것이 군자가 물을 관찰해야 하는 아홉 가지 이유다.” 유명한 구덕론(九德論)이다. 순자(荀子) 유좌(宥坐)편에 보인다. 

여기서 만절필동이란 성어(成語)가 나왔다. 강이 만 번을 굽이쳐 흘러도 결국은 동쪽으로 흘러간다는 말이다. 사물이나 현상이 아무리 요동을 쳐도 결국은 순리대로 흘러간다는 얘기다. 일이 꼬일 때, 뭔가 난관에 부딪혔을 때 위로와 다짐의 의미로 쓰인다. 

한·중 간에 이 성어가 쓰였다. 2017년 10월 부임한 노영민 주중 대사(현 대통령 비서실장)는 신임장 제정에 앞서 방명록에 만절필동 공창미래(共創未來)라고 썼다.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문제로 양국 관계가 꼬일 대로 꼬였지만 결국은 잘 풀려갈 테니 힘을 합쳐 미래를 창조하자는 얘기다. 추미애 전 민주당 대표도 2017년 11월 말 중국에서 열린 ‘중국 공산당과 세계 정당지도자들 간의 대화’에 참석했을 때 홍루몽(紅樓夢) 내 ‘일손개손(一損皆損), 일영개영(一榮皆榮)’이란 구절을 인용해 시진핑(習近平) 주석의 운명공동체 건설 주장에 찬성을 표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두 구절 덕분에 한·중 간에 불던 찬바람은 적지 않게 누그러졌다.

만절필동은 북핵 문제로 갈등을 겪고 있는 북·미 간에도 등장했다. 문희상 국회의장은 12일 미 의회를 방문해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에게 만절필동이라고 쓴 친필 휘호를 선물했다. 

그렇다면 점점 고약해져 가는 국내 갈등에도 만절필동을 쓸 수 있을까. 한 정당에서 최근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놓고 입에 담기 어려운 말이 나왔다. 여당은 망언이라며 발언자 징계를 요구했지만 징계는커녕 5·18 진상조사위원 추천을 놓고 제2라운드에 돌입했다. 정당 간의 다툼 수준이라면 언급하고 싶지도 않다. 하지만 이건 국민적 비극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 문제다. 이쯤 되면 만절필동이란 말로 수습될 형편은 아닌 것 같다.
 
진세근 서경대 겸임교수,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사무총장  


<원문 출처>
중앙일보 https://news.joins.com/article/2339956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20학년도 수능 대비 EBS 메인 교재에 서경대학교 홍보 광고 게재 file

국어, 영어, 수학, 사탐 등 4개 영역 5개 과목 표지 이면 등에 수능시험 70% EBS 교재와 연계 출제해 60만 대입 수험생 선호도, 가독성 매우 높아 서경대학교는 고등학교 3학년 등 전국 60만 대입 수험생들의 필독서인 ...

[진세근 서경대학교 문화콘텐츠학과 겸임교수 칼럼 : 漢字, 세상을 말하다] 萬折必東<만절필동> file

“큰물을 만나면 관찰해야 한다(見大水必觀)는 말씀은 무슨 뜻인가요?” 자공(子貢)이 공자(孔子)에게 물었다. 공자의 답은 친절하고 소상했다. “물은 만물을 키우지만 얼핏 보면 아무것도 하지 않는 듯 보인다. 이게 덕(德)이다. ...

‘TOP 10’ 차트로 쉽게 보는 2020 대입, 전년 대비 변화는? file

대학미래연구소의 ‘2020학년도 대학별 전형계획’ 분석 2020학년도 대입을 두고, ‘수시 80%, 정시 20%’이란 표현을 많이 쓴다. 한국대학교육협의회가 발표한 ‘2020학년도 대입전형 시행계획’에 따르면 전국 198개 4년제 대학의 ...

서경대학교 제47대 한뜻 총학생회, 19학번 신입생들을 위한 ‘한뜻 배움터’ 열어 file

3월 5일(화)부터 7일(목)까지 3일간 교내 초록운동장 등서 ‘중앙마당’, ‘연예인 축하공연’, ‘단대마당’, ‘특별강연’, ‘교내 스템프 투어’ 등 다양한 이벤트 준비 어느덧 추운 겨울이 지나가고 만물이 생동하는 봄이 찾아왔...

KIFFA, 제14기 국제물류청년취업 아카데미 수료식 file

36명 수료, 취업률 72% 달성 한국국제물류협회(KIFFA)는 지난 20일 제14기 국제물류 청년취업아카데미(장기과정) 수료식을 진행했다. 지난해 12월17일부터 2개월간 진행된 아카데미 과정은 국제물류 이론 및 실무에 대한 내용 등으...

서경대학교, '2019년 제3회 다문화 과학영재 러시아어 학술발표 대회' 개최 file

3월 2일(토) 오전 11시 서경대 유담관 · 본관 컨벤션홀서 교수 4명의 오픈 특강에 이어 인문학 등 3개 분과로 나눠 모두 40명이 주제발표 서경대학교 다문화연구센터(센터장 안병팔)는 3월 2일(토)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

서경대학교 청년문화콘텐츠기획단 학생들이 제작 및 방송에 참여하고 있는 한국직업방송의 생방송 ‘취업이 보인다 X 청년기획단이 간다!’ 32회차 방송분 ‘가구 디자이너’ 편, 10월 22일(월) 오전 11시부터 1시간 동안 방영 file

서경대학교 청년문화콘텐츠기획단(운영위원장 방미영 교수, 이하 ‘청문단’) 학생들이 제작 및 방송에 참여하고 있는 한국직업방송의 생방송 ‘취업이 보인다 X 청년기획단이 간다!’ 프로그램(아나운서 ‘조서연’, PD ‘한아름’)...

서경대학교 예술교육센터, 지역 아동·청소년 대상 예술교육 지속적 실시 file

서경대학교와 성북구청이 손잡고 제6회 ‘뮤지컬 드림캠프’ 교육 실시 뮤지컬 드림캠프 결과발표의 장 ‘뮤지컬 드림캠프 장면발표회’ 개최 서경대학교 예술자원 활용해 지역 단위학교의 예술교육 활성화 ‘앞장’ 서경대학교(총장...

학술, 스포츠, 음악, 무술, 종교, 창업 활동 등 다양한 서경대학교 동아리들 <10> 스쿠버 다이빙 동아리 ‘SST’ file

설레는 대학 생활, 무엇을 어떻게 해야 즐겁고 가치 있는 것일까? 선배들에게 물어봐도 답은 제각각…. 하지만 이구동성으로 권하는 게 하나 있다. 대학 동아리 활동! 자유와 책임을 지게 되는 20대. 대학생이 되어 자기주도적으...

[2020수시] ‘중위권 기회’ 적성고사.. 12개교 4520명 ‘확대’ file

2022부터 폐지.. 중위권 수시통로 축소 우려 적성고사전형은 중위권 수험생들에게 주어진 또 다른 출구다. 올해 적성고사를 운영하는 대학은 지난해와 동일한 12개교지만 모집인원은 확대됐다. 지난해 4335명 모집에서 185명 늘어난...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