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대학교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美 크로스컨트리 선수 랜들 
선수촌 미용실서 머리 손질 뒤 여자 팀스프린트 프리 금메달 헤어디자이너들과 기쁨 나눠

평창선수촌 김유정 서경대 교수1.jpg
                                          ▲  미국 크로스컨트리스키의 키컨 랜들(왼쪽)이 24일 평창 선수촌 
                                          미용실에서  김유정 서경대 교수에게 금메달을 걸어준 뒤 기념촬영
                                          을 하고 있다. 서경대 자원봉사팀 제공

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을 하루 앞둔 24일 평창선수촌 미용실에 웃음꽃이 피었다. 미용실에서 머리를 다듬은 뒤 “금메달을 획득하고 다시 오겠다”고 약속한 키컨 랜들(36·미국)이 찾아왔기 때문. 랜들은 지난 21일 크로스컨트리스키 여자 팀스프린트 프리 결승에서 디킨스 제시카(27)와 짝을 이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미국이 크로스컨트리스키에서 올림픽 메달을 획득한 건 1976 인스브루크동계올림픽 은메달(남자 30㎞) 이후 두 번째. 올림픽 종목으로 채택된 뒤 42년 만에 거둔 미국의 첫 금메달이다.

미용 자원봉사자인 서경대 헤어메이크업디자인 학과 교수진과 학생들은 랜들을 또렷하게 기억했다. 랜들의 ‘트레이드 마크’인 분홍 염색 머리 때문이다. 랜들은 “머리를 분홍색으로 염색한 건 크로스컨트리스키가 재밌고 역동적인 스포츠라는 걸 알리고 싶었기 때문”이라며 “또 밝은 분홍색이 에너지와 자신감을 주고, 강한 운동선수와 아름다운 여성의 모습을 동시에 표현한다”고 설명했다. 랜들은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일석이조를 거뒀다. 자신의 첫 올림픽 메달, 그것도 금메달을 거머쥐었고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으로 당선되는 겹경사를 누렸다. IOC 선수위원의 임기는 8년이며 평창동계올림픽에 참가한 선수들의 투표에 의해 2명이 선출됐다. 랜들은 6명의 IOC 선수위원 후보 출마자 중 831표를 얻어 핀란드 아이스하키 엠마 테르호(37·1045표)에 이어 2위에 올랐다. 랜들은 그러나 후보자 중 현역으론 유일하게 금메달을 차지했다.

랜들은 자신의 머리를 손질해 준 서경대 자원봉사자들의 목에 금메달을 걸어주며 기념 촬영을 한 뒤 머릿결을 관리하는 클리닉, 헤어드라이어를 이용한 스타일링 서비스를 받았다. 랜들과 함께 미용실을 찾은 톰 캘리 미국스키스노보드협회 대변인은 금메달을 축하하기 위해 수염을 분홍색으로 염색했다. 랜들은 “IOC 선수위원 선출은 엄청난 영광”이라면서 “IOC 선수위원으로서 반도핑, 은퇴 선수 지원, 양성평등 문제 해결을 위해 열심히 뛰어다니겠다”고 다짐했다. 평창동계올림픽 첫 금메달의 주인공인 크로스컨트리 15㎞(7.5㎞ + 7.5㎞) 스키애슬론의 샬롯 칼라(31·스웨덴)도 평창선수촌 미용실을 다시 찾았다. 칼라는 스웨덴 크로스컨트리스키의 간판스타이며 금메달 1개와 은 3개 등 모두 4개의 메달을 수확해 평창동계올림픽 최다 메달 공동 2위에 등록됐다.  

평창선수촌 미용실의 김유정 서경대 교수는 “우리가 머리 손질을 해준 선수들이 금메달을 획득하길 응원했다”면서 “선수들이 금메달을 손에 쥐고 이곳을 다시 찾아와 우리의 목에 금메달을 걸어주는 순간 미용실엔 웃음과 함성, 그리고 행복이 가득했다”고 말했다.  

<원문 출처>
문화일보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1802260103263931000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글로벌 인재 육성을 위한 서경대학교의 교환학생제도 2 : 2018년 1학기 동안 러시아의 태평양국립대학교에서 교환학생으로 활동 중인 김슬기 양(국제비즈니스어학부 노어전공 3학년) 인터뷰 file

김슬기 양(왼쪽에서 두 번째)이 러시아 태평양국립대학교 강당에서 동료 학우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경대학교는 2017학년도 2학기 해외교환학생 선발에서 총 12명의 학생들을 뽑아 러시아, 일본, 프랑스 등 총 3개 나라에...

글로벌 인재 육성을 위한 서경대학교의 교환학생제도 1 : 교환학생제도와 교환학생의 자격, 혜택 file

서경대학교와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나라들을 표시한 세계지도 서경대학교는 매학기 교환학생제도(Exchange Student)를 시행하고 있다. 교환학생제도는 서경대학교와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프랑스, 독일...

서경대학교 다문화연구센터, ‘제2회 다문화 과학영재 러시아어 학술발표대회’ 개최 file

3월 3일(토) 오후 1시 서경대학교 본관 8층 컨벤션홀서 서경대학교 다문화연구센터(센터장 안병팔 교수)가 주최한 제2회 다문화 과학영재 러시아어 학술발표대회가 3월 3일(토) 오후 1시 서경대 본관 8층 컨벤션홀에서 개최됐다. ...

서경대학교 청년문화콘텐츠기획단 학생들, 연합뉴스 등이 공동기획한 ‘취업이 보인다 - 청년단이 간다!’ 프로그램의 제작 및 방송에 참여…1년 동안 매주 월요일 오전 11시 30분 한국직업방송 채널 통해 방영 file

청년단이 간다 메인화면 캡쳐본 서경대학교의 방미영 교수가 이끄는 청년문화콘텐츠기획단(이하 ‘청문단’) 학생들이 연합뉴스와 한국직업방송, 시청자미디어재단이 공동으로 기획한 생방송 ‘취업이 보인다 - 청년단이 간다!’ 프로그...

KBS 《안녕하세요》 청춘특집 ‘서경대학교’ 편 고민사연 공모 안내 file

서경대학교 학생, 교직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새봄과 함께 신학기가 시작되었습니다. 캠퍼스는 1학년 신입생들을 새로 맞아들이고 봄맞이와 개강 등으로 다시 활력을 되찾아가고 있습니다. 학교 홈페이지와 교내 포스터 게시 등을...

KBS 《안녕하세요》 청춘특집 ‘서경대학교’ 편 방청 신청 안내 file

서경대학교 학생, 교직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새봄과 함께 신학기가 시작되었습니다. 캠퍼스는 1학년 신입생들을 새로 맞아들이고 봄맞이와 개강 등으로 다시 활력을 되찾아가고 있습니다. 학교 홈페이지와 교내 포스터 게시 등을...

[이즈미 지하루 서경대 교수의 한국 블로그]3월의 서늘한 두려움과 맞서다 file

일러스트레이션 박초희 기자 choky@donga.com 모든 학교의 새 학기가 시작하는 3월이다. 그제 밤에는 창밖에 봄을 재촉하는 비가 내렸다. 일본의 새 학기는 4월이다. 그래서 새 학기엔 연분홍빛의 벚꽃이 활짝 피고, 꽃잎이 하염...

[김유경 서경대 교수 기고] 평창올림픽 메이크업지원 비하인드 file

2018.03.03 12:51 [한강타임즈] 지난해 10월경 서경대학교에서 수업을 하던 중이었다. 당시 서경대학교가 평창동계올림픽에 <메이크업 자원봉사> 참여를 하게 되었다는 소식을 듣자 문득 올림픽에 대한 나의 옛 추억이 떠올랐다. ‘...

[반성택 서경대 교수 시론]올림픽과 대학특성화 file

반성택(본지 논설위원 / 서경대 철학과 교수) 2018.03.04 15:49:26 고대 그리스인들은 참으로 대단했다. 올림픽, 학문, 민주주의도 그들에게서 시작됐다. 험준한 지형의 그리스 반도는 그들을 분리시켜 협소한 지역에 모여 살게 했...

“머리 다듬고 金따면 다시 오겠다던 약속 지켰네요” file

美 크로스컨트리 선수 랜들 선수촌 미용실서 머리 손질 뒤 여자 팀스프린트 프리 금메달 헤어디자이너들과 기쁨 나눠 ▲ 미국 크로스컨트리스키의 키컨 랜들(왼쪽)이 24일 평창 선수촌 미용실에서 김유정 서경대 교수에게 금메달...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