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대학교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육군·해병대 등과 학·군 협약 체결
전국 유사 학과 대비 취업률 100%

중앙일보_군사학과.jpg
서경대 군사학과는 수도권 지역 4년제 종합대학 가운데 
처음으로 국가 안보를 책임질 정예 장교를 양성하는 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서경대학교 군사학과는 육·해·공군, 해병대 장교를 양성하는 서울지역 최초의 ‘민관사관학교’로 자리 잡았다. 

지난 2008년 개설한 서경대 사회과학대학 군사학과는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지역 소재 4년제 종합대학 가운데 처음으로 국가 안보를 책임질 정예 장교를 양성하는 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서경대 군사학과는 투철한 국가관과 안보관을 가진 대학생, 군사 분야의 전문성과 통일한국의 미래를 이끌어갈 리더십을 갖춘 우수한 장교, 국가와 사회가 요구하는 창의성과 인성을 갖춘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올해로 개설 11주년을 맞은 서경대 군사학과는 지상전을 주 임무로 하는 육군, 바다를 지배하는 해군, 항공우주력이 핵심인 공군 및 용맹성과 강인한 체력이 상징인 해병대 장교를 양성하는 요람으로 성장했다.

특히 군조종사장학생(장교) 제도를 운영하고 있어 장래 파일럿을 꿈꾸는 수험생이라면 꼭 들어가고 싶은 학과로 선망의 대상이기도 하다. 학과가 개설된 지 10여 년밖에 되지 않았지만, 졸업생 중 이미 공군 전투기 조종사로 복무 중인 졸업생도 여러 명이다. 여학생도 육군(학군/학사), 해군, 공군의 학사장교 지원이 가능하며 남녀 학생 모두 군에 장기복무를 선택할 수 있어 진로도 다양하며 안정적이다. 2018년 기준 7개 학년 300여 명이 졸업과 동시에 장교로 임관해 전·후방 각지에서 복무하고 있다.

지난 2013년에는 육군본부와 학·군 협약을 체결했다. 군과 인적·물적 자원을 교류하기 위해서는 군으로부터 협약을 위한 평가를 받아 우수성이 입증돼야 한다. 또 군 관련 학술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육군, 해병대, 육군 제26기계화보병사단과 학·군 협약을 체결했다. 육군사관학교와도 학술교류협정을 체결·운영하는 등 군에서 전국 최고 수준의 군사학과로 평가받고 있다. 매년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이 주관하는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취업통계조사에서도 전국 대학 유사 학과 대비 취업률 100%로 교내에서 우수 학과로 표창을 받는 등 이른바 ‘스타학과’로 주목받고 있다. 

군사학과 1학년 신입생은 전원 기숙사 생활을 통해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고 2~4학년 학생은 자율적으로 선택할 수 있다. 학생 전원이 군사학 전공 외에 다른 한 전공과목을 선택해 이수하도록 복수전공을 의무화해 졸업 시 2개 학위를 동시에 받는다.

대학원 과정도 신설해 석사과정을 이수할 수 있다. 또 재학 기간에 해외연수 기회를 부여하고 있으며 영어 토익 700점, 전산, 무도 1단 이상, 한자 2급 이상 등 10여 종의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

군사학과는 매년 50명을 모집한다. 수시모집 70%(35명), 정시모집 30%(15명)로 내신 및 수능 성적순으로 선발한다. 실기고사로 ▶1.5km 달리기 ▶팔굽혀펴기 ▶윗몸일으키기를 평가한다. 현재 재학생 200여 명 전원이 육군 학군장교 후보생, 육·해·공군 및 해병대 군 장학생으로 선발돼 국가안보를 책임질 정예 장교가 되기 위해 면학에 정진하고 있다. 


<원문 출처>
중앙일보 https://news.joins.com/article/2343875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서경대학교 이철민 화학생명공학과 교수 연구팀, 한국환경산업기술연구원(KIIET) 30억 연구과제 수주 file

▲서경대학교 화학생명공학과 이철민 교수 서경대학교 이철민 화학생명공학과 교수 연구팀이 최근 한국환경산업기술연구원(KIIET)으로부터 ‘전 생애 주기별 실내환경 노출량 평가 및 환경감시 예방 시스템 개발’과 ‘사고물질별 ...

[HOT100 2019-2020] 서경대 군사학과, 군 이끌 전문성 갖춘 장교 키워내

○ 전략 수립과 군사력 운용 능력 길러  북한의 핵 보유, G2의 하나인 중국의 군사력 증강, 일본의 전쟁 가능한 국가 변화 등 한반도를 둘러싼 국제정치 지형이 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자주국방의 중요성은 더 커지고 ...

서경대학교서 도보 10분 안에 맛 볼 수 있는 디저트 가게는 어디? file

푸른 신록, 만발한 벚꽃과 함께 중간고사가 목전에 다가왔다. “벚꽃의 꽃말은 중간고사다.” 라는 말에서 알 수 있듯이 꽃 피는 춘 삼월에 서경대학교 재학생들은 화사한 자연의 유혹을 참아내며 중간고사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

[구자억 서경대 대학원장 인터뷰] 4차산업혁명은 대학교육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요구한다. file

서경대학교 대학원 구자억 원장 인터뷰 바야흐로 세계는 밀물처럼 몰려온 ‘제4차 산업혁명’이라는 시류의 중심에 있다. 4차 산업혁명은 인공지능과 머신러닝, 빅데이터, 메카트로닉스, 가상현실 및 생명공학기술과 기타 분야들 간의...

서경대학교 공연예술학부 ‘2019년 통합형 공연예술 프로그램’ 정기공연 첫번째 연극 <대대손손> 4월 18일(목)부터 20일(토)까지 사흘간 서경대 북악관 8층 북악홀서 공연 file

연출자 이재민 군(공연예술학부 연기전공 16학번) 인터뷰 서경대학교 공연예술학부 2019년 제1회 정기공연 연극 <대대손손>이 4월 18일(목)부터 20일(토)까지 사흘간 평일 오후 7시, 주말 오후 4시 서경대 북악관 8층 북악홀에서 ...

일요저널 '작지만 강한 대학: <서경대편>' file

▲‘작지만 강한 대학’촬영중인 이가원 아나운서(왼쪽), 조민경 아나운서(오른쪽) 그리고 서경대 학생들. 4차 산업 시대를 이끌어갈 미래의 인재를 찾아서! 안녕하세요. 작지만 강한 대학의 조민경, 이가원입니다. 반갑습니다. 앞으...

서경대 주변 꽃놀이 스폿 file

대학생에게 벚꽃의 꽃말은 중간고사라는 말이 있다. 대학교의 시험기간과 벚꽃의 개화시기가 겹치기 때문이다. 서경대학교 주변에는 벚꽃뿐만 아니라 매화, 개나리, 진달래, 산수유, 목련, 철쭉 등 아름다운 꽃들이 앞다투어 피어 ...

[자주국방, 미래전을 준비한다] 국가·사회가 필요로 하는 정예 장교 양성 … 서경대 군사학과 명문대학으로 자리매김 file

육군·해병대 등과 학·군 협약 체결 전국 유사 학과 대비 취업률 100% 서경대 군사학과는 수도권 지역 4년제 종합대학 가운데 처음으로 국가 안보를 책임질 정예 장교를 양성하는 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서경대학교 군사학과는 ...

[반성택 서경대 철학과 교수의 디지털인문학] 청문회에 없는 '모범시민' file

반성택 서경대 철학과 교수 국회 청문회 때마다 답답하다. 부동산 투기, 위장 전입 등의 7대 결격 사유 정도는 쉽게 넘어서는 모범시민이 후보자 자리에 없어서가 아니다. 후보자들도 지금보다 부조리했던 지난 시절을 살아오며...

[구자억 서경대 대학원장 칼럼] 中 기술굴기 엔진은 대학 file

세계의 고등교육 - 중국 대학사이언스파크 구자억 서경대 대학원장 중국을 어떻게 보아야할까? 미래기술을 선도하는 국가로 나가고 있다고 보아야 할까, 아니면 미국같은 선진기술국가의 뒤를 쫓거나 모방하는 국가로 보아야 할...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