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대학교

개교 70주년 홈페이지 가기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동아일보.jpg  


이즈미 지하루 교수_동아일보.jpg 

이즈미 지하루

일본 출신 서경대 국제비즈니스어학부 교수



새로운 해가 시작됐다. 올해는 기해년(己亥年)으로 십이지의 마지막 동물인 돼지의 해다. 돼지저금통, 돼지꿈, 꽃돼지, 복돼지…. 한국에서 돼지는 ‘다산으로 재산을 불러 모으는 복의 상징’이라고 하여 좋은 이미지다. 하지만 일본에선 비만 등의 부정적인 이미지도 있다.

처음 한국에 왔을 때 여자아이에게 ‘꽃돼지’라고 부르는 남자아이를 보고 깜짝 놀랐다. ‘혹시 실례가 되지 않을까’라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잘 들여다보니 ‘돼지’는 아니지만, ‘꽃돼지’는 복스럽고 귀여운 표현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 일본에서 ‘폿차리게이(ぽっちゃり系·귀엽게 통통한 계열의 사람)’와 같은 뜻의 ‘고부타짱(こぶたちゃん·새끼돼지)’ 느낌인 것 같은데, 한국에서는 이보다 더 애정을 담은 긍정적인 이미지로 느껴진다.  

이후 지금까지 한국에 살면서 자기 자식이나 애인을 부를 때 ‘돼지’라는 호칭을 사용하는 모습을 자주 만나곤 한다. 이것들은 살짝 해학적으로 애정을 강조하는 한국다운 표현으로 흥미롭게 느껴진다. 

한국의 ‘돼지 문화’를 자세히 알고 싶어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행복한 돼지 특별전’을 다녀왔다. 국립민속박물관에서는 매년 새해와 설 전후에 걸쳐 그해 십이지에 해당하는 동물의 특별전시를 개최한다. 이번 돼지 특별전시도 아담하지만 한국의 돼지 문화를 알 수 있어 재미있다. 

이 전시는 오랫동안 사람 곁에서 함께 살아왔던 돼지의 상징성과 지금도 사람들 곁에 공존하는 돼지를 보여준다. ‘해신 비갈라대장’, ‘(저팔계) 잡상’, ‘십이지번(돼지)’ 등을 비롯해 ‘돼지 저금통’까지 70여 점의 유물과 사진, 동영상이 전시됐다. 제주의 ‘똥돼지’를 소개하는 부스에는 돼지우리와 화장실을 만들어 놓았다. 이곳에서 체험을 하며 사진도 찍을 수 있어 방문한 관람객이 폭소를 터뜨리기도 했는데, 특히 어린이들에게 큰 즐거움을 주는 곳이었다. 

일본에서 십이지의 막내는 ‘돼지’가 아니라 ‘멧돼지’다. 멧돼지는 ‘저돌맹진(猪突猛進·목표를 향해서 곧바로 매진하는)’이라는 이미지를 갖고 있다. 일본에서는 새해에 현관이나 거실 장식장에 그해 십이지 인형을 놓아둔다. 지나간 인형도 버리지 않고 보관하다가 해당하는 해가 되면 다시 꺼내 장식하기 때문에 시간이 지날수록 다양하고 풍성한 모습에 화려해 보이기도 한다. 12년 전, 36년 전, 48년 전, 60년 전의 인형을 보며 그때 있었던 일들을 떠올리고 얘기꽃을 피운다. 유치원을 마치고 초등학교에 입학하던 해, 고등학교에 합격하던 해, 대학을 마치고 직장을 다니다 집에 왔던 어느 해 등 가족이 한자리에서 추억을 얘기하는 즐거운 시간을 안겨준다. 나와 남편이 한국의 가족들에게도 이 십이지 인형을 선물하면 무척 좋아하고, 다른 장식장 안에 놓인 지난해의 인형들을 보며 얘길 나누곤 한다. 

일본에는 고양이가 십이지에 들어가지 못한 이야기가 전해진다. 신이 십이지를 결정하는 날을 알릴 때 낮잠을 자던 고양이는 이날을 알지 못했다. 나중에 쥐에게 물었더니 쥐는 거짓말로 다음 날을 알려줬다. 그래서 십이지를 결정하던 날에 가지 못했던 고양이는 아직까지도 쥐와 사이가 나쁘다고 한다.

이렇듯 십이지는 한자 문화권을 중심으로 상당히 많은 나라에 채택되어 있으며, 나라마다 조금씩 동물들이 다르다. 일본처럼 돼지가 아니라 멧돼지인 나라는 러시아, 몽골, 불가리아, 인도 등이다. 놀라운 것은 고양이 띠도 있다는 것이다. 태국, 티베트, 베트남에서는 토끼 대신 고양이가 들어간다. 또한 몽골에서는 호랑이 대신 고양이가 들어간다고 한다. 고양이를 좋아하는 나나 우리 고양이에게는 적잖이 부러운 일이다.

외에도 아라비아에서는 ‘용’ 대신 ‘악어’, 인도에서는 ‘닭’ 대신 인도 신화에 등장하는 신조(神鳥) ‘가루다’가 들어간다. 결국 십이지는 나라마다 친근감 있는 동물로 되어 있는 것이다. 여러 나라의 조금씩 다른 십이지 차이처럼 세상 사람들이 다 똑같지는 않아도 이상하다 생각하지 말고 서로를 이해하며 너그러이 바라봐 주면 어떨까.

올해를 황금돼지의 해라고 말하기도 한다. 한국의 풍요로운 돼지의 이미지와 일본의 목표를 향해 달려가는 멧돼지처럼 모두가 풍성한 복을 누리고 소원 성취하는 빛나는 한 해가 되었으면 좋겠다.  

이즈미 지하루 일본 출신 서경대 국제비즈니스어학부 교수

<원문 출처>
동아일보  http://news.donga.com/3/all/20190101/93508836/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서경대 예술교육센터, ‘인생나눔교실 2019’ 수도권 멘티참여기관 모집 file

서경대 예술교육센터는 2019년 인생나눔교실에 참여할 멘티기관을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모집은 지난 2일부터 시작돼 오는 27일까지 진행된다. 사진제공=서경대학교 예술교육센터 인생나눔교실은 2015년부터 문화체육관광부의 주최 ...

"꼰대라구요?? 저희는 그런거 몰라요" 서경대 ‘인생나눔교실2019’, 수도권 멘티참여기관 모집 file

서경대학교 예술교육센터에서는 '2019년 인생나눔교실'에 참여할 멘티기관을 지난 2일부터 오는 27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인생나눔교실'은 지난 2015년부터 문화체육관광부의 주최 하에 전국 5개권역에서 벌어지고 있는 인문멘...

서경대 2019년 정시 경쟁률 10.47대 1…서울 지역 4년제 대학 중 '1위' file

실용학풍에 기반한 '작지만 강한 대학' 지향 영향 실용음악학과 보컬전공 150.20대 1, 공연예술학부 연기전공 62.47대 1, 디자인학부 생활문화디자인 전공 29.90대 1, 영화영상학과 12.30대 1, 문화콘텐츠학과 6.94대 1, 나노융합공...

서울권 대학 학보사 단체 "김일성대에 교류 요청 서신 보냈다" file

토론회 개최·공동 취재 등 제안 작년 11월 통일부서 접촉 승인 받아 서울권 소재 대학 학보사 연합 조직인 서울권대학언론연합회(서언회)가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북한 김일성종합대학에 토론회 개최·공동 취재 등 교류를 제안...

서경대학교 공공인적자원학과, ‘공무원 배출의 산실’로 자리잡아 file

2018 공무원 시험 13명 합격…학교 및 학과 차원의 다양한 커리큘럼 제공과 각종 지원 ‘한몫’ 서경대학교 공공인적자원학과(학과장 정웅석 교수) 학생 13명이 올해 공무원 시험에 최종 합격했다. 합격 직렬도 일반행정직, 법원...

서경대학교 제1회 서경 공연 콘텐츠 활성화 프로그램 뮤지컬 ‘UNCLE TOM’s KEVIN’ file

12월 20일~22일 3일 간 대학로 서경대 공연예술센터 3층 SKON 2관서 성황리에 개최돼 연출 김민규 군(공연예술학부 13학번) 인터뷰 서경대학교 제1회 서경 공연 콘텐츠 활성화 프로그램 뮤지컬 ‘UNCLE TOM’s KEVIN’이 ...

[이즈미 지하루 서경대 교수의 한국 블로그]한국 돼지, 일본의 멧돼지… 아무튼 복돼지! file

이즈미 지하루 일본 출신 서경대 국제비즈니스어학부 교수 새로운 해가 시작됐다. 올해는 기해년(己亥年)으로 십이지의 마지막 동물인 돼지의 해다. 돼지저금통, 돼지꿈, 꽃돼지, 복돼지…. 한국에서 돼지는 ‘다산으로 재산을 불러...

“신기술 따른 ‘신유형 재난’ 대비를” “안전투자=이익 인식 키워야” file

‘안전한 나라 위한 방안’ 전문가 좌담회 문재인 대통령은 “국가가 존재하는 가장 큰 이유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민국의 안전 체계는 개선되고 있지만 부족한 부분도 적지 않다. 최근 경...

캠퍼스타운 구축·창업공간 대여… ‘靑春의 꿈’ 키워준다 file

성북구, 청년인재 지원 시설 조성 ‘앞장’ 전국 첫 지역상권 - 대학 연계 고대 ‘끌어안암’ 등 축제 개최 상권활성화 위한 지역사업 박차 내년엔 동덕여대 등 새로 추진 청년 거주·사무 공간 ‘도전숙’ SH서 공공 임대주택...

[2019정시] 취업까지 한번에.. ‘취업보장형 계약학과’ file

서경대 고려대 성균관대 세종대 한양대(ERICA) 아주대 등 정시지원을 앞둔 수험생이라면 입학과 동시에 취업이 보장되는 취업보장형 계약학과에도 관심을 가져볼 만 하다. 취업난이 가중되는 와중에 입학과 함께 취업까지 보장되...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