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대학교

개교 70주년 홈페이지 가기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러시아, 인도, 멕시코, 싱가포르, 나이지리아 등 26개국 30명 대상

710~20일 역사·문화 특강, 교육·산업시설 탐방, 문화체험, 홈스테이 등 진행


2018 주요 국가 학생 초청 연수1.jpg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는 교육부 산하 국립국제교육원으로부터 위탁받은 ‘2018년 주요 국가 학생 초청 연수를 개최한다.

안병팔 서경대 언어문화교육원장은 서경대가 ‘2018년 주요 국가 학생 초청 연수사업의 위탁기관으로 선정됨에 따라 국립국제교육원으로부터 8150만 원을 지원받아 10일부터 20일까지 11일간 26개국 30명의 주요 국가 학생들을 초청해 연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교육부와 법무부로부터 외국인 유학생 유치·관리 역량 인증 대학으로 선정돼 있는 서경대는 지난해에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 국가 대학생을 초청하는 ‘ASEAN 국가 우수 이공계 대학생 연수를 실시한 바 있다.

국립국제교육원의 이번 연수기관 지원 사업에는 서경대를 비롯해 수원대, 충남대, 경북대가 선정되어 동시에 개최한다.

서경대가 이번 연수에 초청하는 주요 국가 학생은 과테말라 1미얀마 1이란 1나이지리아 1방글라데시 1인도 1네팔 1브루나이 1인도네시아 1대만 2스리랑카 1코스타리카 1덴마크 1싱가포르 1콜롬비아 1라오스 1아제르바이잔 1탄자니아 1러시아 2에콰도르 1터키 2르완다 1에티오피아 1파키스탄 2멕시코 1오만 1 등 모두 30명이다.

서경대는 이들을 대상으로 한국의 역사 및 문화 특강, 국회 견학, 기아자동차와 삼성디지털시티 등 기업체, 서울대학교 규장각, 남이섬 등을 방문한다. 특히 서경대학교에 특화된 K-Beauty, 한국의 IT, K-Pop의 특강이 진행되며, 한국어 수업은 주로 체험 학습과 병행하여 이루어진다. 그 밖에도 재학생들과의 교류, 태권도 배우기 등의 문화체험, 홈스테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서경대는 연수 외국인이 전원 학생생활관에 입실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외국어가 가능한 서경대 재학생들로 구성된 서경 서포터즈를 개별 배정하는 등 질 높은 연수를 위한 준비뿐만 아니라 국내에 잔류하고자 하는 희망자에 한해 연수 수료 후에도 학생생활관에 일정 기간 머무를 수 있도록 하는 등 추후 지도에도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특히 서경대는 이들 연수생들이 서경대에 입학하도록 하기 위해 서경대에서 진행하고 있는 글로벌 한국 장학생 유치 사업 등과 연계해 참여 대학이 소재한 지역별 특화된 산업 분야 관련 전공을 집중 소개하고, 다양한 입학설명회를 개최해 유학과 연계하거나 향후 친한·지한 인사를 양성해 나갈 방침이다.

한 연수 종료 후 각 국가로 복귀한 뒤에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전자우편(E-mail) 등을 통해 학생들의 관심사항과 서경대 입학·편입학 정보를 제공하고 주변 지인에게 유학 관련 정보를 전파할 수 있도록 유도해 나가기로 했다.

안병팔 서경대 언어문화교육원 원장은 “이번 초청연수를 통해 세계 여러 나라 대학생들이 한국어 교육을 비롯하여 한국 통상한국 문화 특강산업체 방문문화 유적지 탐방정부기관 견학홈스테이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한국을  이해하고 체험하며 좋은 경험을 쌓게 되기 바라며, 이문화 이해와 글로벌 소통능력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초청연수 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인성교양대학 박부남 교수는 서경대가 지난해 국립국제교육원의 ‘ASEAN 국가 우수 이공계 대학생 연수를 개최한 데 이어 올해 또다시 주요국가 학생 및 토픽우수자 초청연수를 개최하게 된 것은 그만큼 외국인 유학생(유학 희망자)들에 대한 교육 프로그램과 시설이 잘 갖추어져 있다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라며, “또한 대학 총장에서부터 담당 직원에 이르기까지 전 구성원들이 일치된 마인드로 외국인 유학생의 성공적인 학업과 안정적인 생활 정착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온 결과이다.”라고 말했다.


<관련 기사>

에듀동아 http://edu.donga.com/?p=article&ps=view&at_no=20180712173741323942

베리타스알파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121428

대학저널 http://www.d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3230

유스라인 http://www.usline.kr/news/articleView.html?idxno=11544

한국대학신문 http://news.unn.net/news/articleView.html?idxno=192083

중앙일보 http://news.joins.com/article/2280006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서경대학교, 제7회 전국 고등학생 디자인 실기대회 시상식 개최 file

2018년 7월 13일(금) 오후 2시, 서경대 혜인관서 한효원(기초디자인) 대상 수상…시상식 후 7일간 입상 전시회 열어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는 7월 13일(금) 오후 2시 교내 혜인관에서 ‘서경대학교 제7회 전국 고등학생 디자인...

대학 유학생 학위 장사에 수업의 질 악화 우려

언어능력 부족한 유학생들, 대학 강의 못 따라가 무분별한 유학생 유치로 국내 대학생 불만 늘어 대학 "어학당·비학위과정 학생까지 관리 어려워" "정부, 건전한 시장으로 유도…대학체질 개선 도와야" 전문가들은 학령인구 감소로...

서경대학교, ‘2018 주요 국가 학생 초청 연수 (2018 GKS Invitation program for students from Partner Countries)’ 개최 file

러시아, 인도, 멕시코, 싱가포르, 나이지리아 등 26개국 30명 대상 7월 10~20일 역사·문화 특강, 교육·산업시설 탐방, 문화체험, 홈스테이 등 진행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는 교육부 산하 국립국제교육원으로부터 위탁받은 ‘2018...

서경대학교 미용예술대학, ‘2018 K-BEAUTY EXPO BANGKOK’ 참가 file

7월 12일(목)부터 14일(토)까지 사흘간 태국 수도 방콕 바이텍 전시장서 열려 K-Beauty Global Empowerment Conference 개최해 한국의 뷰티교육 콘텐츠 알리고 K-Beauty도 홍보 서경대학교 미용예술대학(학장 김범준 부총장)은 오는...

서경대학교, 세계적인 미용기업 ㈜준오뷰티와 ‘채용조건형 계약학과’ 설치를 위한 산학협력 협약 체결 file

7월 10일(화) 오전 11시 교내 본관 3층 대회의실서 서경대, 올해부터 정원 20명의 ‘헤어・메이크업디자인학과(준오반)’ 신설, 운영 준오뷰티, 준오반 학생에 등록금 50% 이상 4년간 지원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는 세계적인 미용...

서경대학교 한일문화예술연구소, 남수경 미국 뉴욕주 인권 변호사 초청 특강 개최, 7월 5일(목) 오후 3시 교내 유담관 L층 학술정보관서…‘미국사회에서 아시아 여성과 아동들의 인권’ 주제로 file

7월 5일 목요일 오후 3시 교내 유담관 L층 학술정보관에서 서경대학교 한일문화예술연구소(소장 이즈미 지하루 국제비즈니스어학부 일어전공 교수) 주최로 미국 뉴욕주의 인권변호사인 남수경 변호사를 초청해 미국사회에서의 아시아...

[진세근 서경대 문화콘텐츠학과 겸임교수 칼럼:漢字, 세상을 말하다] 涅槃<열반>

열반은 범문(梵文) ‘니르바나’의 음역이다. 일체의 번뇌를 불어서(Blow) 끄다(Out)는 의미를 담고 있다. 열반은 니원(泥洹)이라고도 한다. 무위(無爲), 자재(自在), 불생불멸(不生不滅) 등의 의미를 갖는다. 중국 진(晉) 때 출간된 『...

전북문화콘텐츠산업진흥원 새 원장에 최용석 교수 file

미래창조과학부 디지털콘텐츠 CP-서경대 컴퓨터공학과 교수 역임 '새 사령탑' “같은 눈 높이, 낮은 자세, 연애하는 마음으로...” (재)전라북도문화콘텐츠산업진흥원(이하 전북진흥원) 새 수장에 최용석 전 서경대학교 컴퓨터공학과...

서경대학교, 제2회 전국 모노로그 콘테스트 개최 file

8월 11일(토) 서경대 북악관 북악홀서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는 8월 11일(토) 교내 북악관 북악홀에서‘제2회 서경대학교 전국 모노로그 콘테스트’를 개최한다. 서경대학교 서경예술교육센터(센터장 김범준 부총장)와 서경대학교 공연...

[진세근 서경대 문화콘텐츠학과 겸임교수 칼럼] 중국, 제조(製造)에서 지조(智造)로 간다 file

중국 광시성(广西省) 남단 도시 둥싱(东兴)을 아는 한국인은 많지 않다. 둥싱은 중국 대륙 남단 한 모퉁이에 조용히 박혀 있는 작은 도시다. 둥싱은 간단한 도시가 아니다. 우선 의외로 우리나라와 가깝다. 전남의 끝단 도시 고흥(高興...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