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대학교

개교 70주년 홈페이지 가기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art_1506591068.jpg

기러기는 이동할 때 V자(字) 대형(隊形)으로 날아간다. 그 이유는 공기저항을 줄여 에너지를 축적하여 멀리까지 날기 위해서다. 새들이 혼자 날아가는 것보다 V자 대형으로 날 때 심장박동과 날갯짓 회수가 11-14%가 감소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비행기도 편대비행을 하면 연료 소모가 최대 18%까지 줄어든다고 한다. 

새들이 구체적으로 어떤 공기역학적 원리를 이용해 V자 비행을 하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기러기들이 V자 비행을 할 때 가장 선두에 위치하여 날아가는 기러기는 경험이 가장 많아서도 아니고 힘이 제일 세서도 아니며 희생정신이 가장 강해서도 아니라고 한다. 

선두의 기러기는 날개 짓을 하다가 지치면 제일 오른쪽 뒤로 간다. 그리고는 한 칸씩 밀려 올라간다. 이런 식으로 기러기떼는 목적지를 향해 수천 km를 날아간다. 

기러기는 ‘기럭기럭’하고 운다고 기러기라고 한다. 우는 데에는 두 가지 목적이 있다. 하나는 선두에 있는 기러기에게 응원가를 불러주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자신이 낙오하지 않고 잘 따라가고 있음을 알리는 것이란다. 

이러한 한낱 미물에 불과한 기러기가 매사 이기심을 버리지 못하고 탐욕스럽게 살아가는 만물의 영장인 인간에게 일침을 가한다. 

얼마 전 서울시 강서구에서 발생한 특수학교 건설 문제로 지역주민들이 격렬하게 반대하고 나섰다. 특수학교 건립을 반대하는 이유는 학교가 자기 지역에 들어오면 집값이 떨어진다는 것이다. 천박하기 그지없다. 특수학교를 혐오시설로 치부한 것이다. 

산업혁명 이후 줄곧 우리 사회를 지배해온 자본주의가 모든 것을 경제적 논리로 환산하고 평가하는 것에 대해 이해하지 못하는 바는 아니지만 집값 하락을 이유로 학교 건립을 반대하는 처사는 납득하기 힘들다. 엄연히 학교부지로 지정된 장소에 학교를 건립하는데 집값 하락을 내세워 반대한다는 것은 명분도 염치도 없는 억지행동으로 밖에 볼 수 없다. 이 사건에서 드러난 분명한 사실 하나는 지역주민들의 이기심으로 인하여 장애학생과 가족들은 큰 상처를 입었다는 것이다.

특수학교가 설립될 때마다 지역주민들은 반대의 명분으로 하나 같이 집값 하락을 내세웠다. 하지만 교육부가 전국 167개 특수학교 인접지역의 2006-2016년 부동산 가격을 조사한 결과를 보면, 특수학교 인접 1km 이내 주택표준공시지가는 매년 평균 4.34% 올랐다. 비인접지역(1-2km)의 4.29%와 별반 차이가 없었다. 울산과 경남의 일부 특수학교 인접지역은 오히려 비인접지역보다 땅값 상승률이 높았던 것으로 드러났다.   

노인의 천국이라고 하는 일본에서도 평균수명이 늘어나 노인이 급증하자, 공공노인요양시설이 부족하여 웬만한 요양원에 들어가기 위해서 평균대기 기간은 4-5년이며, 길게는 14년을 기다려야 할 정도로 요양시설이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평균수명이 너무 길어져 가족의 힘만으로 부모를 부양하기 힘들어지자, 새로운 방안을 모색하여 실행하는 곳이 있는데, 이시카와 현에 위치한 셰어 가나자와 시이다. 

그곳은 새로운 형태의 ‘마을 공동체’이다. ‘한데 어울리는 게 좋다’는 콘셉트로 세워진 이 공동체는 남녀노소, 장애인과 비장애인, 집과 가게, 셰어 가나자와 시의 외부 사람들이 모두 어우러져 상부상조하면서 살아가는 마을 공동체를 꾸려가고 있다고 한다. 

이 마을에서는 90세를 훌쩍 넘은 노인도, 대학생도, 청소년층 장애인도 서로 의지하고 봉사하고 어울리며 살아간다. 특히 경제력이 있는 노인들은 상대적으로 가난한 대학생들을 위해 월세를 저렴하게 받는 대신 학생들은 장애인이나 고령자를 위해 월 30시간을 봉사한다. 

남의 딱한 사정을 아랑곳하지 않고 자신의 이익만을 추구하는 탐욕스런 우리 인간들은 한낱 미물에 불과한 기러기로부터 ‘더불어 살아가는 방법’ 배워야할 것 같다. 아울러 셰어 가나자와 시의 새로운 마을 공동체 안에서 서로 다른 사람들이 의지하고 상부상조하는 삶의 방식을 귀감으로 삼았으면 한다.  

[구병두 서경대학교 인성교양대 교수]

<원문 출처>
CNB뉴스 http://www.cnbnews.com/news/article.html?no=35826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구병두 교수 칼럼] 더불어 살아가는 방법, 기러기에게 배우자 file

기러기는 이동할 때 V자(字) 대형(隊形)으로 날아간다. 그 이유는 공기저항을 줄여 에너지를 축적하여 멀리까지 날기 위해서다. 새들이 혼자 날아가는 것보다 V자 대형으로 날 때 심장박동과 날갯짓 회수가 11-14%가 감소하는 것...

"2019년 취업률 75% 달성" 취·창업 협약 체결 file

실용·혁신·글로벌 인재 목표 학생 종합 지원 CLC ZONE 운영  서경대는 CREOS 졸업인증제, 취업역량 강화 캠프 등 다양한 취·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올해 개교 70주년을 맞은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는 지혜와 용...

서경대학교 미용예술대학, 성북강북교육지원청과 ‘가을-추(秋)블리 연수‘ 진행 file

9월 27일(수) 오후 2시 30분 교내 유담관서 대학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연계사업 강화의 계기 서경대학교 미용예술대학(부학장 신세영)은 성북강북교육지원청(교육장 안성철)과9월 27일(수) 오후 2시 30분 교내 유담관에서 관내 ...

서경대학교 무용예술학과 학부 · 대학원 재학생, 3개 국내외 유수 무용경연대회에 참가해 ‘대상’ ‘금상’ ‘은상’ 등 최고상 잇따라 수상하는 등 큰 성과 일궈 file

장윤희, 장현순 학부생, 제5회 한가람 전국무용경연대회 참가 ‘대상’과 ‘금상’ 수상 권은지, 장윤희, 이슬, 김시진, 이주현, 장현순 등 학부생 6명, 제5회 국제춤축제연맹 아시아본부 전국무용경연대회' 참가 각각 ‘대상’과 ...

서경대학교 예술종합평생교육원 홈페이지, K-디자인 어워드 위너 수상 file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 예술종합평생교육원의 홈페이지가 ‘K-디자인 어워드’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위너를 수상했다. 수상의 영예를 안은 서경대학교 예술종합평생교육원 홈페이지(https://lifeedu.skuniv.ac.kr/)는 기관의 우수함과 트렌...

서경대 사람들 인터뷰: 강규승 서경대 공연예술학부 연기전공 4학년(공연예술학부 하계 워크샵 공연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 연출) file

“방학을 그냥 보내고 싶지 않아 이번 공연 기획” “이번엔 18세기 고전작품이었는데 앞으로는 현대 창작극이나 실험극에 도전해 보고 싶어” 9월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교내 북악관 8층 스튜디오 810에서 열린 서경대학교 ...

서경대, 맞춤형 교육 혁신으로 취업 지원

학과 통폐합-융합형 비교과 과정 운영 서경대는 학과 통폐합과 단과대 신설, 융합형 비교과 프로그램 운영 등 혁신을 추진하고 있다. 이는 맞춤형 교육과정을 통해 학생들이 미래 사회가 요구하는 핵심 역량을 기를 수 있게 하...

대만 링둥대 여학생 10명, 서경대학교서 단기연수 실시 file

9월 12일 링둥대 교수 인솔로 미용예술대학 찾아 헤어, 메이크업, 피부관리 등 특강 받아 지난 4월 26일 자오즈양 링둥대 총장 등 일행 서경대 방문이 계기돼 링둥대 학생 단기연수 계기로 해외 대학 재학생 단기연수 적극 유치할...

나승연 전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위원회 대변인, 서경대에서 특강 file

9월 19일(화) 오후 3시 교내 혜인관서 ‘How to make Effective Presentation’ 주제로 탁월한 스피치로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에 기여한 나승연 전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위원회 대변인이 지난 9월 19일(화) 오후 3시 서경대...

서경대, 졸업생 취업률 75% 달성을 위한 ‘SKU 취창업 협약식’ 개최 file

2017년 9월 19일(화) 오후 5시 30분, 교내 본관 3층 대회의실서 총장 등 보직자와 23개 학과장 참석 ‘목표 취업률’ 및 ‘목표 유지 취업률’ 제시, 이행 결의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는 2017년 9월 19일(화) 오후 5시 ...

Today
서경광장 > 서경 TODAY
서경대학교의
새로운 소식과 이벤트들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